메뉴

전체기사

정치

경제

문화/생활

사회

스포츠

미디어이슈TV

이슈포토

전국시도

광고
무주반딧불축제, ‘글로컬(glocal) 축제’ 도약을 위한 걸음 눈길
2024 피나클어워즈 및 아시아축제도시 콘퍼런스 참가
이원희 기자   |   2024.02.23 [18:52]


[미디어이슈=이원희 기자] 무주반딧불축제가 세계적인 축제들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 무주군은 27일부터 29일까지 태국 촌부리주 파타야시 자인호텔에서 개최되는 ‘2024 피너클 어워즈 및 아시아축제도시 콘퍼런스’에 참가할 예정으로,

무주반딧불축제 관계 공무원 등 8명이 직접 전 세계축제 관계자 및 전문가들을 만나 무주반딧불축제가 지니는 가치와 지향점, 그리고 주요 볼거리 등 이모저모를 직접 홍보할 것으로 알려졌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자연특별시 무주를 대표하는 브랜드로서 생태적 가치를 담고 있는 무주반딧불축제는 지속 가능한 관광 발전을 지향하는 세계축제의 흐름과도 일치한다”면서

“이번 콘퍼런스 참가는 지역 특성을 잘 살린 글로컬 축제로서 첫발을 내딛는 것으로 전 세계인이 무주반딧불축제를 방문해 자연과 인간의 공존 가치를 공유하고 싶다는 마음이 들 수 있도록 열심히 뛸 것”이라고 밝혔다.

2024 피나클어워즈 및 아시아 축제도시 콘퍼런스(2024 Pinnacle Awards and Asia Festival City Conference)는 세계축제협회 아시아지부(회장 배제대학교 정강환 교수)에서 개최하는 첫 국외 행사로,

미국과 뉴질랜드, 중국 등 해외 총 11개국에서 2백여 명이 참가해 국제적인 축제 도시와 아시아의 세계축제 도시 사례를 비롯한 다양한 장르의 축제를 공유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태국중앙정부컨벤션전시청(TECB), 태국정부관광청(TAT), 태국생태관광지역행정청(DASTA), 태국 촌부리주, 태국 파타야시 등 개최지 태국 중앙정부 기관의 지원 확대로 공신력이 확대된 가운데

세계축제협회 스티브 우드 슈메이더(Steve Wood Schmader) 회장(미국)과 미국 텍사스주 맥알렌시 부시장 조 베라(Joe Vera), 전(前) 중국 칭다오국제맥주축제 수석 컨설턴트 림 싱위(Lim, Xing Yu) 등 세계축제 전문가들을 비롯해 태국과 우리나라 30여 개 지자체가 함께 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무주반딧불축제(2년 연속 대한민국 대표축제, 4년 연속 명예 문화관광축제, 전북특별자치도 대표축제)는 지난 19회 축제 때부터 해마다 8월 말~9월 초 늦반딧불이 출현 시기에 맞춰 진행되고 있으며

지난해 개최됐던 제27회 무주반딧불축제는 바가지요금·일회용품·안전사고 없는 3무(無)로 차별화시키며 42만 명이 방문해 150억 원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창출했다.

이를 기반으로 시민단체가 수여하는 최우수자치단체 대상 수상을 비롯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로부터 ‘대한민국 밤밤곡곡 100선’에 선정되기도 했다.

제28회 무주반딧불축제는 올해 8월 31일부터 9월 8일까지 9일간 ‘자연과 인간의 공존 가치 공유’를 주제로 ‘반딧불이 신비탐사’와 ‘1박 2일 생태탐험’, ‘반디별 소풍’, ‘반디 빛의 향연(낙화놀이, 불꽃놀이, 드론쇼)’ 등의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실시간 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미디어이슈. All rights reserved.